순장(殉葬) - 부여의 풍속 :: 부여 풍속 - 1


부여 풍속

: 부여의 풍속 중 순장(殉葬) 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순장(殉葬)  - 부여의 풍속


왕이 사망시 측근 하인과 함께 생매장하는 풍습


부여는 순장풍습을 가지고 있었는데 이는 왕이 사망 시 측근의 하인과 함께 생매장하는 풍습으로써 왕권의 위세와 저승에서도 왕의 주변을 보필하는 의미에서 생겨난 풍습이다.


이러한 부여의 순장에 대해서 삼국지 30권 조구선비동이전에 다음과 같은 기록이 나온다.


* 삼국지 卷30 烏丸鮮卑東夷傳 (진수(陳壽)[각주:1]가 편찬)

:“殺人徇葬,多者百數。” = 사람을 죽여 순장(徇葬)하는데 많게는 백여 명에 이른다.


부여 풍속


순장(殉葬) 

고대에 왕이나 귀족 등 고위층이 사망하였을 경우 처자와 노비(때때로 가축)를 장례식에서 함께 매장하던 일이다. 

왕이 죽을 경우 그 수하의 시녀나 내관을 함께 매장하기도 했다. 

순장되는 사람들은 스스로의 의지에 따라 택하는 경우도 있었지만 대부분은 강제적으로 이루어진 것으로 보인다. 

동 · 서의 고대 사회에서 두루 행해졌던 장례 방식이다.
- 참조 위키피디아 -


순장삭제 殉葬삭제 부여 풍속삭제부여풍속 순장삭제 삼국지삭제 순장풍습삭제왕 사망삭제 생매장삭제 왕권위세삭제삼국지 선비 동이전삭제 殺人徇葬삭제多者百數삭제 烏丸鮮卑東夷傳삭제 東夷傳삭제鮮卑東夷傳삭제 삭제 진수삭제 陳壽삭제중국 삼국시대삭제 삼국시대삭제 촉한삭제서진삭제 승조삭제 承祚삭제 益州삭제巴西郡삭제 安漢縣삭제 안한현삭제파서군삭제 익주삭제 한국사삭제한국역사삭제 국사삭제 대한민국 역사삭제국가사삭제 부여역사삭제 부여사삭제부여 풍습삭제 부여풍속삭제 부여순장풍습삭제

  1. * 진수(陳壽, 233년 ~ 297년) : 중국 삼국시대(촉한 ~ 서진)의 관료로써, 자는 승조(承祚)이다. 익주(益州) 파서군(巴西郡) 안한현(安漢縣) 사람이다. [본문으로]
Posted by LAB-1000 키쿤

댓글을 달아 주세요